달력

122021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오늘은 한국 IBM의 로보코드 코리아 컵 2007 챔피언십 결승대회를 하는 날이었다.



K군이 16강에 올랐다고 해서 응원차.. 구경도 할 겸 따라갔다.





열 여섯 개의 로봇 중에서 몇몇 로봇은 꽤 좋은 성능을 보여주었다.



역시 승부의 재미는 막상막하의 상대끼리 박빙의 승부를 벌일 때 오는 것이라,



우수한 로봇끼리 겨룰 때에는 볼만한 경기가 많았다.





시상대에 선 그들을 보면서 잠깐 아쉬움이 들었다.



나도 참가했더라면 좋은 경험이 되었을텐데.. 하는 생각이 들어서였다.



결승에 와서야 그런 생각이 들다니 나도 참 답답하다.





돌이켜 보면 졸업학기가 다가온다는 압박에



시간을 너무 헛되이 보내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진학이냐 취업이냐 하는 것도 아직 잘 모르겠고 (겨우 한 학기 남았는데!)



졸업 논문도 써야 하니 주제도 잡아야 겠고..





머릿 속으로만 고민을 하고 있으니



잠깐 쉬어갈 수 있는 이런 대회도 참가해 보지 못하는 아쉬움이 생기나 보다.





2004년, ESCamp에서 고스톱 AI를 만들어 토너먼트를 하던 기억이 난다.



그 때의 기대와 흥분을 떠올리면, 이번 대회 참가자들의 기분을 어렴풋이 알 것도 같다.





차라리 관객으로 참여했던 나에게 조금 더 유익했던 것은



뒤풀이 자리에서 나눈 대화인 듯 하다.



응원왔다는 나에게도 좋은 말씀 많이 해주신 행사 관계자 분께 감사드린다.





ps. 아쉽게도 K군은 입상권에 들지 못했다. 하지만 너의 로봇은 훌륭했어! 그리고 K군과 관계자 분의 성함은 익명성을 위해 일부러 공개하지 않는다.

'Ev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간식비 줄이기와 김연아 머그컵  (1) 2009.03.26
서버 이전하였습니다.  (1) 2009.01.24
로보코드 코리아 컵 2007 관람기  (3) 2007.08.08
ETF 활용전략 세미나 후기  (0) 2007.08.08
지난 한 달간 이 블로그에서는..  (5) 2007.04.13
다시 학생이 되다  (2) 2006.09.22
Posted by pencil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8.09 09:30

    K군이 누군지는 스누씨 좀만 보면 알듯 ;ㅁ;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8.09 23:16

    나도 로봇 하나 만들고 싶은데...

  3. QHermes (quiet_hermes@naver.co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7.08.11 00:55

    아아. 나도 로봇 대회 직접 보고 싶고나..